달력

92019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  
  •  
  •  

운전으로 출퇴근을 하면 편리한 장점이 있습니다.

얻는게 있으면 잃는 것도 있는 법이죠.

바로 운전 이외에는 할 수 있는게 없다는 점이 아까운 시간이죠.

라디오를 듣거나 음악을 듣는 거 외에는 사실상 할 수 있는게 없다고 봐야죠.


듣고, 말하는 거 외에는 운전하면서 할 수 있는게 없으니 그렇겠죠.

여기 소개된 앱은 듣고 말하는 것에 특화된 UI로 영어를 공부할 수 있다는 점에 착안해서 운전할 때 영어공부 사례를 보여줍니다


해마다 반복되는 영어, 이걸로 해결할 수 있을까?



Posted by REDNAKTA REDNAKTA

댓글을 달아 주세요

왜 1초영어인가?

1초이내에 하고 싶은 말이 튀어나오지 않으면 모르는 겁니다. 자꾸 알고 있는데 말하지 못한다고 나 스스로를 위로 하면 안됩니다. 그러다가 또 1년, 2년, 10년이 흘러 갑니다. 1초내에 말하는 능력을 키우는 것, 그것이 1초 영어입니다.

영어 초보에게는 말하려는 최소한의 문장을 암기해야 합니다. 암기는 싫다는 분도 있습니다. 그렇다면 많은 반복 연습을 해서 생각하지 않고도 입에서 튀어나올 정도로 준비해 두어야 합니다.
영어로 말해야 할 어떤 상황에 직면했을 때 머릿속에서만 말이 맴돌고 입으로 나오지 않습니다. 그러다 1초, 2초, 3초 시간이 흘러가 버립니다. 말할 수 있으나 이미 늦어서 다른 말을 또 준비해야 합니다. 
이제 우리는 암기를 했건, 생각도 하지 않고 말하도록 연습을 했건, 하고 싶은 말을 1초안에 떠올리고 입술이 움직이지 않으면 의미없다는 것을 알았습니다. 1초안에 입술이 움직이지 않으면 외웠다고 하지 맙시다.




그럼 우리가 해야 할 것은 무엇인가요? 문법이나 단어를 모르고, 문장구조를 몰라서 말하지 못하는 것이 아닙니다. 머리로, 입으로, 혀로, 호흡으로 영어를 말할 준비가 되어 있지 않은 겁니다. 그래서 1초안에 입이 움직이지 않으면 모르는 겁니다.

영어 공부는 충분히 하지 않았습니까? 이제 말하기 트레이닝하세요.


https://speakingissports.com


Posted by REDNAKTA REDNAKTA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6년 11월 6일 시작했었다.
오늘 드디어 478일만에 영어책 한권을 외웠다.

하루평균 2.7회 연습.
일회 연습시간은 평균 5분 미만.
400일이 넘어서 긴거 같지만 실제 연습시간은 얼마 안된다.
하루에 30분이상 연습한 적은 없었다.
연습방법은 그냥 비밀...
가장 무식해 보이는 "(말문이 빵 터지는) 왕초보 영어패턴 200+" 책을 선택했다.
정말 쉬운 내용이지만 말로 해보라면 못하는 그런 내용이다.
200개 패턴 1000문장으로 스토리도 없는 그냥 패턴만 있는 그런 책이다.

마치 구구단을 외우는 느낌이었다.
"9 x 9 = 81"
"이걸 어떻게 말하죠? = How can I say this?"

책에는 5패턴씩 40일간 외우면 된다고 한다. 
하지만 그게 말이 되는가? 나만 400여일 걸린거야?
한번에 많이 외우는 것은 오히려 효과가 없었다.
휴일에는 쉬고, 바쁘다고 쉬고, 그래도 틈틈히 꾸준히 도전했다.

이제는 책 아무곳으로 넘겨서 한글을 보고 영어로 말하는 시간 2초면 충분하다.
뭔가 생각하지 않고도 한글문장을 들으면 기계적으로 말이 나온다.
입과 혀로 연습하다보니 영어 억양에도 변화를 느낀다.
악센트를 의식하지 않고도 나오는 느낌인듯 하다.
이 상태가 외운것을 말하는 것인지, 순간적으로 영작을 하는 것인지 판단할 수 없다.
결론은 꾸준한 반복 효과로 그냥 말이 나온다는 것이다.

새로운 경험이다.
다음엔 무슨 책을 외울지 찾아봐야겠다.



Posted by REDNAKTA REDNAKT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