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62021  이전 다음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  
요즘 스마트폰을 주제로 얘기하다보면 구글은 개방형, 애플은 폐쇄형으로 이야기 된다. 종종 세미나 또는 신문에서도 구글 개방형과 애플 폐쇄형을 비교하기도 한다. 그러한 영향인지는 모르나, 자연스럽게 폐쇄형 보다는 개방형이 좋아서 앱스토어나 애플은 뭔가 좋지 않은 거라는 이야기를 종종 듣는 경우가 있다. 

과연 애플은 폐쇄형이어서, 개방형보다 안좋은 것인가?
무엇이 개방이고 폐쇄인가? 참여자가 누구냐에 따라서 좋을 수도 나쁠 수도 있기에 한번 정리해 보고자 한다.

1. 단말 제조사 기준

안드로이드 운영체제는 오픈소스로 공개되어 있다. 아이폰은 운영체제는 그 소스가 공개되어 있지 않다. 스마트폰을 제조하는 단말 제조사는 오픈소스로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는 훌륭한 운영체제를 얻을 수 있으므로 개방형 시스템의 가장 큰 수혜자이다.

2. 개발자 기준

운영체제를 개선하는 개발자가 아닌이상,  아이디어와 서비스를 만드는 개발자에게는 개방/폐쇄 유무에 상관없이 안드로이드나 아이폰이나 비슷하다. 사실 안드로이드가 오픈소스라고 해서 어플리케이션을 만드는데 도움이 될 일은 생각보다 크지 않다. 반대로 아이폰 운영체제가 폐쇄형이라고 해서 아이디어와 서비스를 개발하는데 방해가 될만한 것도 별로 없다.

3. 소비자 기준

어플리케이션을 소비하는 사용자 입장에서는 개방형과 폐쇄형의 차이를 구분할 수 없다. 앱스토어나 안드로이드 마켓에서 자신이 원하는 어플리케이션을 구매하고 이용하는데는 개방형과 폐쇄형의 차이는 큰 의미 없어 보인다. 양질의 좋은 서비스를 제공하는 어플리케이션이 많이 있는 시장이 있는냐 없는냐가 중요한 것이다. 

4. 시장 기준
안드로이드 마켓, 앱스토어 모두 개방형이라고 생각한다. 운영하는 기업과 스토어에 어플리케이션을 등록하는 절차에서 애플 앱스토어는 폐쇄형이라고 얘기할 수 있으나 그것은 좁은 의미에서는 맞지만 큰 의미로 보면 틀려보인다. 이동통신사의 과거 시장모델이야말로 폐쇄형 이었다. 아무리 훌륭한 아이디어도 이동통신사가 수익이 없을 거라고 채택하지 않으면 서비스할 수 없는 구조. 고객과 개발자가 직접 만날 수 없는 그런 시장이었다. 이동통신사가 고객과 개발자 중간에서 큰 통제를 하고 있는 폐쇄형 구조라고 할 수 있다.

하지만 안드로이드 마켓이나 앱스토어는 모두 개발자와 고객이 직접 만나는 자유로운 개방형 시장이다. 바로 이러한 개방형 시장구조가 지금의 아이폰을 있게한 것이며, 스마트폰이 성장할 수 있는 출발점이기도 하다. G마켓과 같은 오픈마켓이 고객과 판매자를 직접 연결해 주면서 큰 성장을 이룬것과 차이가 없어 보인다. G마켓의 소스가 오픈소스가 아니므로 폐쇄형이라고 할 수는 없는 것이다. 어떤 점을 기준으로 삼는냐에 따라서 오픈소스와 아닌 것의 차이가 나는 점을 구분해야할 필요가 있어보인다.

결국 모바일 업계를 개방형 시장구조로 이끌어 온 것은 애플이었다는 얘기가 된다. 운영체제나 아이폰소스나 개발규격은 폐쇄형 정책을 내세우는 애플이지만 시장은 오픈 시장으로 만든것이다. 애플=폐쇄형이라는 하나의 잣대만로 보지 않는 것이 올바른 시각이라 생각든다.

Posted by REDNAKTA REDNAKTA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맞습니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0.05.07 13:23

    맞는말씀입니다. 참 예전엔 진짜 폐쇄의 애플이었는데 앱스토어로 오픈형이면서 os만 폐쇄로 했죠. 이건 윈도우랑 비슷한거죠. 마소가 윈도우는 개방안했지만 비쥬얼스튜디오를 내놓게되어서 응용프로그램이 폭발적으로 늘어남에 따라(게임도) 윈도우가 맥을 (점유율에서)가볍게 눌러버린거죠. 현재 아이폰이 그 상태인것 같습니다. 혼자 만들면 그들이 만든 h/w에 최적화된 s/w로 인하여 매우 효율적인 시스템을 만들수있지만 그만큼 혼자만들면 복잡한 문제에서는 득이 될수가없겠죠. 이제 안드로이드 어플도 늘어나고 여전히 애플의 어플도 많고 둘다 어플의 양과 질이 비슷비슷해진다면 소비자로써는 매우 기쁜 선택을 할것같습니다. 어서 둘다 쌈박질 많이 했으면 좋겠네요..

  2. 웃깁니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0.05.07 14:11

    전국민의 90%가 마소의 IE 아니면 돈 십원도 송금 못하고
    만원짜리 티셔츠도 못 사는 나라에서 독점이라고 까인다는게.. 하하~
    액티브엑스의 독점엔 다들 민감하고 오히려 그걸 옹호하면서
    애플은 독점이라고 깝니다. 그런데 말이죠

    스크가 안드로이드폰을 독점했습니다.
    안드로이드는 개방형이라더니 말이죠.. 폰값은 더 비쌉니다!
    (윈도모바일값이 한 100원 했나봐요)
    심지어 안드로이드란 이름도 삼썽독점입니다. 개방은 개뿔!
    내장메모리 1기가이상만 만들어달라고 해도 고작 500메가로 생색냅니다
    그리고는 확장 혹은 선택이 되어야할 외장메모리 쓰라고 징징됩니다
    (고작 몇기가 주면서.. 정작가격은 아이폰 32기가짜리 값을 받고..)

    애플기준에 맞는 어플을 앱스토어에 등록하면 우리 3할 주고 다 먹는게 독점/ 풋..
    애플이 언제 공모전에 출품한 어플의 저작권을 달라고 했습니까?

    도대체 소비자가 안드로이드를 선택해야할 이유가 뭡니까?
    아이폰에서 구글 서비스를 이용못합니까?
    아니면 안드로이드폰이 싸기를 합니까?
    오히려 해외에서 60만원짜리를 배터리 하나 껴서 90만원에 출시하고
    정액요금 4.5만원에 30만원만 내는게 적정하지 않냐고 징징거리니 원.

    계속 그렇게 배째라고 하세요..
    아이폰4g 나오면 옮겨갈 사람들만 계속 늘어나니까요..
    아이폰 4g 나오면 감당못할걸요.. 그나마 안드로이드폰 안정화될때까지
    기다렸는데 폰값은 더 비싸지고 요금제도 경쟁력이 없습니다..

  3. 토끼도둑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0.05.07 21:34

    저는 개발자라서 다른 것은 잘 모르겠고 개발자 부분에 첨부를 쫌만 하겠습니다. ^^
    아이폰 보다는 안드로이드폰이 더 개방적이다라고 써야 맞겠네요.

    1.OSX OS를 반드시 써야 하며(물론 VM으로도 가능하지만 이건 불법이라..ㅡ.ㅡ)
    2.일년마다 $99의 개발자 등록비를 반드시 내어야지만 내가 구입한 아이폰에 앱을 올릴 수 있습니다.(한계가 극명한 에뮬로 개발가능하다라고 하는건 억지 입니다.)
    3.반드시 Object-C로만 해야 합니다.
    4.앱을 심사를 받아야만 스토어에 올릴 수 있습니다.(정화 기능도 있지만, 자기 입맛에 안맞는 GPS+광고 앱은 벌써 등록 거부했죠. 모..논란은 있지만 Flash도..ㅎㅎ)

    어떤 분들이야 그것쯤~~은..이라고 할수는 있겠지만, 가난 저와 같은 개발자 입장에서는 좀 의아해 하긴 하죠 ^^

    • REDNAKTA REDNAKTA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0.05.07 23:08 신고

      개발관점에서 현실적인 문제점을 잘 지적해 주셨네요. 고맙습니다.

    • 래빗 크리스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0.05.07 23:16 신고

      학창시절 C 에 미쳤다가, 사회에 나와 MFC 2년 가지고 놀고, Java 10년 정도 했는데 Java 는 웹쪽으로만 사용해 봤습니다. 이제, 프로그램을 시작하는 분들은 애플쪽으로 가는 것도 나쁘지 않겠지요. 다만, Java 하던 분은 주욱 Java 하셔야죠. 수익 구조야 서로 거기서 거기죠. 단가가 비싸도 킬러앱이라면 많이 팔리겠고요, 가격이 싸도 그렇고 그러면 누가 살까요..? 설치했다가 바로 지워버리는 비운을 겪게 되겠죠.

      서로 눈치 보지 말고, 부끄러운 곳 드러내려 하지 말고, 자기 자랑하지 말고.. 자기가 할 수 있는 부분에만 최선을 다 해 주는 것이.. 상생을 위해서 유익할 듯합니다.

      최근에 보니까, 앱 개발자 몸값이 마구 뜬다고 기존에 하단 일을 집어 던지고 매달리는 분 계신데. 걱정이 많이 됩니다. 차라리 로또를 하든지, 도박을 하세요.

    • 4천만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0.05.07 23:31

      마치 MS가 법이요 표준같이 들립니다.

      반대로 애플컴을 가진 사용자 입장에서 보면
      안드로이드도 똑같지 않을지요?

      왜 애플이 경쟁사인 MS사 입맛에 맞는 개발자 프로그램까지 개발해야 하나요?

      반대로 MS사는 언제 단 한번이라도
      OS를 개발자들에게 개방한 적이 있었나요?

      마치 현대차에게, 너희는 왜 삼성차 문짝을 달수 없냐고 따지는 것 같아서.

      등록비나 심사 문제도 삼성이 더 심하면 심하지
      나을것 같진 않네요.

      콩놔라 배놔라 아직 시작도 않했는데
      않좋은 말들이 새어 나오더군요.

      저작권까지 빼앗기는 것 아니냐는 말도 들리더군요.

      차라리 등록비 내고,
      눈치 않보고 내 마음대로 개발하는게 더 편할것 같네요.

      마치 애플 두둔하는 것 처럼들리는데
      결론은 애플이나 대기업을 옆구리에 낀 구글이나
      그 놈이 그 놈이다 라는 거죠.

      어쨓든 멋진 애플이 많이 나와,
      누가 더 많이 개방하냐는 쪽으로 경쟁이 유도 될수 있다면
      좋겠군요.

    • mike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0.05.08 19:06

      안드로이드는 리눅스,윈도,맥 어디에서든 개발 됩니다.

      애플의 앱스토어는 몇몇 이유를 들어 Objective-C / C / C++ 외의 언어를 이용한 개발은 막았습니다. 그리고 자신들의 눈밖에 난 개발자들의 앱 등록을 막은 경우도 많습니다. '검열'을 하고 잇는 거죠.

      삼성이 나쁘다는 얘기는 구글/애플 얘기하고 있는데 왜 나오는지 모르겠지만 어쨋든 애플이 절대선도 아니고, 개방적이다 라고 할 수 있는 회사도 아닙니다.

  4. YG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0.05.07 22:50

    iPhone OS에서는 일반 개발자 혹은 개발사들이 사용할 수 없는 수많은 private API 들이 있습니다. 이는 꼭 MS가 윈도우 초반 만드던 시절에 비공개 win32 API들을 자신들만 쓰던 것과 같은 이치죠. 이런 경우가 많지는 않습니다만은 개발을 하다보면 때로는 정말로 private API들이 필요할 때가 있습니다. 개발자로써 수퍼 '갑'인 Apple에 대항하느니 그냥 우회하는 방법을 찾거나 아니면 해당 기능 이용을 포기해야합니다.

    일반적인 아이디어를 구현하는데는 큰 문제가 없습니다. 훌륭한 제품과 앱스토어가 만나니 Apple이 지금과 같은 성공을 이룬 것이겠지요. 다만 혁신을 강조하는 Apple과 같은 회사에서 자사의 플랫폼을 극도로 제한 시키면서 (물론 이런저런 이유 있는거 다 압니다.) 혁신을 배제할 수도 있는 정책을 피고 있으니 그냥 아이러니할 뿐입니다.

    그리고 오픈소스이기 때문에 개발자에게 도움이 되는 것 아주 많습니다. :)

    • REDNAKTA REDNAKTA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0.05.07 23:14 신고

      위피 기반의 피처폰에서는 GPS, 동작센서, 카메라와 같은 단말기의 센서를 사용하는 것도 제한적이었습니다. 그러한 제약을 없애서 다양한 아이디어가 구현될 인프라를 열어준것도 큰 혁신이었습니다. 이제는 너무나도 당연한 기능들로 보일만큼 일반화 되었네요. 애플이 기술에서도 좀 더 개방정책을 가져가면 말씀하신데로 더 큰 혁신을 기대해 볼 수 있겠지요. 의견 감사합니다.

  5. 망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0.05.07 23:32

    좋은글 잘봤습니다
    혁신적이라고 하는 애플에 대한 더 큰 기대와 바램이 아닐까 합니다
    개방화에 대한 애플의 공헌도 물론 인정하지만
    시장(앱스토어)에서의 통제하고 다스리려는 질서 유지자로 좀 과한 행보는 아쉬움이 남네요

  6. 금메달.아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0.09.05 21:43 신고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재미있게 읽고 엮인글(트랙백)을 추가하였습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