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12017  이전 다음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지난 2007년 6월에  모바일쇼핑 규모는 온라인쇼핑의 0.76% 라는 글을 작성하였다.
9개월이 지나서 다시 한번 모바일쇼핑 관련 자료를 찾아보았다. 어떠한 수치가 나올지 궁금하였다.
결론은, 한국의 모바일쇼핑 규모를 추측할 만한 단서를 찾을 수가 없었다. 아직 규모를 공개하기에는 쑥스러운가보다.

하지만 작년과 다른 점은 인터넷 온라인 쇼핑몰에서 흔히 들을 수 있는 업체들의 이름이 자주 보인다는 것이다.

LG텔레콤의 오픈존, 옥션, G마켓, 모바일H몰(현대홈쇼핑), CJ M몰(CJ홈쇼핑), 모바일 GS이숍, 모바일11번가, 롯데홈쇼핑 등등...
데이터통신료가 무료인 경우도 있으며, 정액제로 이용할 수 있는 곳(LG템레콤 월정액)도 있었다.

6개월후에는 통계치가 나올까?

다른 재미있는 통계를 찾았다.

일본 도코모의 자회사 DoCoMo.com는 모바일 EC 사이트 이용현황에 대한 조사 결과를 2007년 12월 18일 발표했다. 도코모의 무선인터넷 i-mode를 통한 모바일 쇼핑은 주로 '집에서 편히 쉴 때' 한다는 의견이 58.2%로 가장 많았고 이어 '점심시간, 휴식시간'이 30.2%였으며 '저녁~밤 귀가시'가 25.1%로 뒤를 이었다. 한국의 상황으로 본다면 집과 점심시간, 휴식시간에 PC인터넷으로 쇼핑하지 않을까 한다. 그렇다면 저녁~밤 귀가시에만 모바일쇼핑을 이용하게 될 것이란 말인가?

그래서 한국의 2007년 12월 통계를 찾아보았다. (2007년 무선인터넷이용실태조사, 한국인터넷진흥원)
이동전화 무선인터넷은 '이동중인 버스, 지하철, 자동차 안'에서 이용하는 경우가 68.4%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길거리, 공원 등 실외 장소(52.5%)', '가정(40.4%)', '회사(26.5%)' 등의 순으로 나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두 통계치가 기준은 서로 다르지만 모바일쇼핑을 바라보는 시각은 다시 한번 생각해봐야겠다. 모바일 쇼핑은 언제, 어디서나 할 수 있다는 장점을 누구나가 얘기한다. 보통은 언제, 어디서나를 집이나 사무실이라고는 생각하지 않는다.

왜 모바일쇼핑을 하는가? PC로 하면될것을... 모바일 쇼핑이 성공하려면 집이나 회사에서도 PC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편안하게 휴대폰으로 쇼핑할 수 있는 그 무엇이 필요한거 같다.

일본에서 서적, DVD,게임, 패션, 뷰티상품이 많이 팔리는 것을 보면 모바일에만 맞는 상품이 꼭 따로 있다고만 할 수는 없을거 같다. PC인터넷뱅킹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모바일뱅킹이 늘어나는 이유는 언제, 어디서나도 있지만, PC보다 빠르게 뱅킹을 이용할 수 있다는 장점이 더 큰거같다. 나는 집에서도 사무실에서도 모바일뱅킹을 사용한다. PC보다 빠르기 때문이다. 길거리에서 모바일뱅킹을 한적은 한번도 없었던거 같다.

모바일쇼핑도 언제, 어디서나 구입할 수 있는 특징이 아니라 집이나 사무실에서도 PC보다도 편리하고 빠르게 상품을 찾거나 고객에게 제시하고, 고객이 원하는 상품이 있고, 구매할 수 있는 방법이 있다면 약간의 통신료를 내더라도 이용하지 않을까한다.

아이뉴스의 한 기사에서는 M커머스 시장이 활성화하지 못하는 이유는 (1)불편한 UI와 서비스 노출 한계 (2)물건을 구입하지 않아도 발생하는 데이터통화료 (3)모바일 환경에 맞는 마케팅 수단 부재 등의 장벽이 있었기 때문이라고 한다.

하지만 내가 원하는 상품을 모바일폰으로 구매할 수 있는 확률이 0.76%는 아닐까? 그렇다면 모바일쇼핑이 안되는 이유는 UI, 통신료, 마케팅보다는 고객이 원하는 상품이 없기 때문일지도 모른다.

신고
Posted by REDNAKTA REDNAKTA
지난 2월에 [M커머스 성장전략 세미나2007]이 있었다. 세션중에 옥션모바일에서 발표한 내용이 있었다. 맨 마지막 페이지의 정리내용은 다음과 같다.

***
고객에게 "가격"은 물품의 가격+데이터통신료로 인식됨.
고객측면은 물건사러 갔는데 통신료를 많이 낸다는 것이었구,
이통사측면은 정액제를 저변확대하면 해결될거라는 생각,
커머스사업자의 생각은 패킷 요금이라는 장애가 없어지거나 극적으로 낮아져야 M커머스 부흥의 기반이 마련될 것이라고 정리되어 있다.
그러면서 현재 KTF는 국내최초로 패킷요금 완전 무료화제공되고 있음을 알려주고 있다.
***

여기서 생기는 궁금증이 하나 있다. 정말 데이터통신료가 모바일쇼핑의 가장 큰 장애요소일까?
옥션은 지금까지 KTF와의 모바일옥션 서비스가 정말 잘 되었어야 하지 않을까한다. 가장 큰 장애요소이 가격이 혁신적으로 0원이 되었는데 사용자는 모바일옥션을 이제부터는 많이 사용해야되는 것이다. 그것이 잘되면 SKT, LGT모두 그렇게 해나가겠지. 하지만 아직까지는 어떻게 되는지 알 수는 없지만 대박난것은 아닌거 같다. 그렇다면 단지 모바일쇼핑을 하는데 드는 통신비용만 0원이 된다고 해서 M커머스의 부흥이 되지는 않을거란 것이다.

일본에서도 2003년이후부터 도입된 정액요금제와 요금인하로 많은 사용자 증가가 두드러졌다. 하지만 모바일쇼핑을 대상으로 무료패킷요금제를 하는것은 있는지 모르겠다.

무료 측면보다는 실생활에서 모바일쇼핑을 하게끔 유도하는 다양한 접근성과 그에 알맞는 홍보, 상품화가 더 중요한 요소가 아닌가 한다. 인터넷 온라인 쇼핑이 편리한 상황에서도 모바일로 구매해야하는 이유가 무엇일까. 어쩌면 모바일쇼핑은 오프라인과 가장 밀접하게 붙어야하는 서비스가 아닐까 한다.
신고
Posted by REDNAKTA REDNAKTA
6월 18일에 통계청에서 2007년 1/4분기 전자상거래 통계조사 결과를 발표하였다.
모바일업계에 있는 사람으로써 기대를 갖고, 통계중에서 혹시나 모바일쇼핑 시장규모가 있는지 궁금해서 자세하게 찾아보았으나 모바일과 관련된 단어는 전혀 찾아볼 수 없었다. "모바일", "M-커머스" ....
일본은 2006년도 온라인상거래 규모가 12조원이라고 한다. 그중에 약 15%정도인 1.8조가 모바일 쇼핑이라고 한다. 한국과 비교하면 정말 대조적이지 않을 수 가 없다.

뉴스검색을 해보니 2006년도 한국의 모바일쇼핑 시장 규모 추산액은 1,000억원이라고 한다. 2007년는 무려 2배나 성장이 예상되는 2,000억이라고 한다. 2006년도 12조원에 기준으로 추정해보면 모바일쇼핑은 온라인쇼핑 규모의 0.76% 정도로 예측된다. 그나마 최근에 모바일쇼핑을 시작한다는 소식들이 여기저기서 보이는걸 보니 앞으로는 점점 나아질것이라고 기대해본다. 또한 최근에는 SKT에서 모닝365도 인수하고 년내에 유무선 쇼핑몰이 서비스된다고 하니 모바일쇼핑 분야에서도 기폭제가 되지 않을까 조심스레 기대해본다.

우리나라에서 모바일 쇼핑이 안되는 이유는 무엇일까?

이런예측을 해볼때마다 생각나는 옛이야기중 하나가 있다. 90년대 중반쯤...네스케이프 브라우저가 퍼지기 시작하고 인터넷 쇼핑몰이 시작될때였다. 인터넷 쇼핑몰에서 판매될 수 있는 상품은 전자제품과 같이 정형화된 것이라야 한다는 목소리는 여기저기서 흘러나왔다. 하지만 지금은 어떤가....통계청 발표에 따르면 의류,패션 16.7%, 가전,전자,통신 14.9%로 10여년전에는 인터넷 쇼핑으로 해서는 안될 상품중에 하나인 의류가 지금은 최대 판매상품이 되었다. 요즘 쇼핑몰 창업하는 사람 둘중에 하나는 의류 쇼핑몰이라고 할 정도이다. 아마도 아래 질문들은 10년전의 전자제품과 똑같은 것은 아닐까한다.

1. 한국은 일본에 비해서 가정과 PC방에까지 PC와 인터넷 보급이 잘 되어 있어서 모바일 상거래가 별로 필요하지 않다. 회사, 집, 거리에서 언제든지 휴대폰이 없어도 인터넷이 가능한 나라...우리나라 좋은나라.
2. 화려한 PC기반의 인터넷에 길들여져서 허접한 모바일은 재미없다.
3. 통화요금이 발생한다. PC로하면 상품요금 이외에는 들지 않는데 추가 요금이 발생한다. 요금이 저렴한 것과는 또다는 인식의 문제가 아닌가 한다.
4. 이동통신사의 요금이 비싸다. 내렸다고는 하나 너무 비싸다.
5. 정액제 통신 요금 상품이 부족하다.
6. 저렴한 정액제가 있다고 하더라도 모바일로 이용할만한것이 별로없다. 모바일 쇼핑, 컨텐츠 한두번 이용하기 위해서 정액제를 가입할 수는 없지 않은가?

여러분은 무엇이라 생각하나요?


신고
Posted by REDNAKTA REDNAKTA